미술관

Fragments of Color Cubes

TAKAHASHI Kyota (다카하시 교타)


작품 소개

 하얀 큐브가 정렬된 미술관은 일몰부터 저녁 9시까지, 다카하시 교타의 라이트 아트로 인해 180도로 변신합니다. 벽면에 쏘여지는 빛은 시시각각 변화하며 이차원적이며 환상적인 세계를 만들어냅니다. 이 작품을 구성할 때, 다카하시 작가는 건물의 입체적인 볼륨보다는 조명을 비추는 면에 집중했습니다. 즉, 3차원의 건물을 2차원의 면으로 재구성한 것입니다. 가벼워 보이는 빛의 표면이 나타내는 모습은 빛의 건축이라 할 수 있을 만큼 새로운 표현법입니다. 조명의 변화 및 이동을 제어하기 위해 수면의 진동 패턴을 응용하여 빛을 흡수하는 유기적인 감촉을 만들어 적용시켰습니다. 도와다시의 야경을 밝히는 새로운 심볼이 된 이 작품은, 계절에 따라, 또 시기에 따라 빛을 변화합니다.
 다카하시 작가는 빛과 영상을 사용해 공간을 드라마틱하게 변신시키는 작품을 다수 제작해왔으며, 음악이나 댄스 등 다른 분야와의 협업을 통해 일본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적극적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사진: 기타무라 미쓰타카


작가


작품 정보


작가강연


미술관


거리 전시


아트 스퀘어


주차장


비공개 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