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관

Standing Woman

Ron MUECK (론 뮤익)


작품 소개

 입구를 지나 첫번째 전시실에 들어서는 순간 관객이 처음 마주하는 것은, 론 뮤익의 4 미터에 달하는 거대한 여성상입니다. 하이퍼리얼리즘 조각가로 알려진 그의 이 작품은 거대한 크기에 더해 그 울적한 표정이 너무 리얼한 나머지, 올려다보는 순간 우리는 순식간에 압도당해 무심코 다리를 휘청일 정도입니다. 창가를 바라보며 서있는 그녀의 지나가는 무언가를 곁눈짓 하는 듯한 눈길에 우리는 눈을 마주칠 수 없습니다. 그러나 창문 넘어 들어오는 자연광과 올려보는 우리의 위치가 변하면, 그녀는 시시각각 다양한 표정을 보여줍니다. 이를 통해 우리는 그녀의 삶을 상상함과 동시에 자신의 삶과 죽음에 대해 되돌아보게 됩니다. 이 작품은 물건으로서 존재하는 조각상이 아닌, 그 속의 배경과 이야기를 상기시키는 존재입니다.
 거대한 소년상 ‘Boy’로 세계적인 주목을 집중시키는 그는, 피부, 주름, 선명한 윤곽의 혈관에 더해, 머리카락마저 한올 한올 표현할 정도로 인간의 인체에 대한 묘사의 섬세함은 물론, 대담한 크기의 변곡으로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그는 활동 초기부터 가상의 인물을 모티브로 제작하고 있습니다.

사진: 오야마다 구니야
Courtesy Anthony d’Offay, London


작가


작품 정보


미술관


거리 전시


아트 스퀘어


주차장


비공개 작품